본문 바로가기

보도/해명

“지역경제 살리자”…함평군 지역화폐 10% 특별할인
기획감사실 2020-03-11 10:32 1,088 일자리경제과 인구경제팀 061-320-1731
“지역경제 살리자”…함평군 지역화폐 10% 특별할인1
전남 함평군(군수 권한대행 나윤수)이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침체기에 빠져있는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지역화폐 특별할인판매에 들어간다.

함평군은 오는 16일부터 내달 14일까지 약 한 달간 지역화폐인 함평사랑상품권의 구매할인율을 기존 5%에서 10%로 상향 조정한다고 11일 밝혔다.

함평군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전국적으로 지속 확산되면서 지역 내 소비가 급격히 위축되고 자영업자 등 소상공인의 경영난이 심화됨에 따라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이달 16일부터 지역 농축협 등 관내 금융기관 13개 지점에서 일제히 함평사랑상품권 특별할인판매에 돌입한다.

할인율 상향에 따른 부정유통방지를 위해 판매 및 환전 상시모니터링도 함께 시행된다.

개인별 월 구매한도 역시 해당 기간 동안 인당 70만 원으로 제한된다.

나윤수 함평군수 권한대행은 “이번 특별할인판매와 함께 당초 올 상하반기에 나눠 지급할 예정이었던 농어민 공익수당도 오는 6월 이전 일괄 지급할 계획”이라며, “골목상권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는 함평사랑상품권에 군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이용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지역상권 활성화와 자금 역외유출 방지를 위해 지난 2011년 첫 발행된 함평사랑상품권(1만원5만원권)은 현재까지 총 298억여 원이 발행유통됐으며, 함평전통시장을 비롯한 지역마트음식점편의점주유소 등 관내 627개 업체와 가맹 계약을 체결했다.

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페이지 만족도 조사
관리부서
행정지원과
오류신고

관련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