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역별관광지

백야산 백일홍

지역명소
주소
전남 함평군 나산면 삼축리
기본정보

백일홍 (Zinnia elegans)

주로 우리나라 남단에 분포하며 우리 도의 도목인 대나무와 더불어 우리고장에 성장 번식한다. 나무의 질이 우수하여 정원수, 조각제로 사용되는 고급 수종이며, 꽃이 1년에 3번 피고 지는데 이것은 불굴의 독립 애국정신과 일치된다. 과실은 원형으로 단결 총화를 나타낸다.

이름 유래 및 전설

이 꽃이 백일 동안 피기도 하지만 백일홍 꽃잎이 처음 자라날 때 모습이 마치 옛날 시집갈 때 신부가 쓰던 족두리 같기에 이 모습에서도 유래한다. 옛날 어떤 어촌에서 목이 셋이나 되는 이무기에게 해마다 처녀를 제물로 바치고 있었다. 어느 해에도 한 처녀의 차례가 되어 모두 슬픔에 빠져 있는데, 난데없는 용사가 나타나 자신이 이무기를 처치하겠다고 자원하였다. 이무기가 나타나자 처녀로 가장하여 기다리던 용사가 달려들어 칼로 쳤으나 이무기는 목을 하나만 잘린 채 도망갔다. 보은의 뜻으로서 혼인을 요청하는 처녀에게 용사는 지금 자신은 전쟁터로 나가는 길이니 100일만 기다리면 돌아오겠다 약속하고, 만약 흰 깃발을 단 배로 돌아오면 승리하여 생환하는 것이요, 붉은 깃발을 단 배로 돌아오면 패배하여 주검으로 돌아오는 줄 알라고 이르고 떠나갔다. 그 뒤 처녀는 100일이 되기를 기다리며 높은 산에 올라 수평선을 지켜보았다. 이윽고 수평선 위에 용사가 탄 배가 나타나 다가왔으나 붉은 깃발이 펄럭였으므로 처녀는 절망한 나머지 자결을 하고 말았다. 그러나 사실은 용사가 다시 이무기와 싸워 그 피가 흰 깃발을 붉게 물들였던 것이다. 그 후 처녀의 무덤에서는 족도리 같은 모습의 꽃이 피어 백일 동안을 피었다. 사람들은 백일기도를 하던 처녀의 넋이 꽃으로 피었다 하여 백일홍이라 불렀다 한다.

생태적 특성

중국 원산인 이 나무는 배롱나무, 자미, 파양수 등 여러 가지 다른 이름이 있고 옛날부터 우리 나라의 중부 이남에 널리 식재되어 많은 선비들의 사랑을 받아 왔으며 유서 깊은 서원이나 정자, 사찰 등에는 깨끗한 줄기에 여섯 잎의 진한 분홍색 꽃과 향긋한 향기를 자랑하는 백일홍이 한두 그루 꼭 심어져 있는 정든 나무이다.

배롱나무는 양지바른 곳을 좋아하며, 빨리 성장하고 가지를 많이 만들어 쉽게 키울 수 있지만 내한성이 약해 주로 충청남도 이남에서 자란다. 우리나라에서는 1254년에 쓰여진 [보한집 補閑潗]에 자미화(紫薇花)가 언급된 것으로 보아 그 이전부터 심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배롱나무는 여름내 빨갛게 피는 꽃도 좋지만 매끄러운 줄기가 인상적이다. 중국에서는 이 나무를 파양수라고 부르는데 이 이름에 대해서 [군방보]라는 책에서 “매끄러운 줄기를 긁어주면 모든 나뭇가지가 흔들리면서 간지럼을 타기 때문에 파양수라는 이름을 붙였다.”고 적혔다. 우리나라도 충청도에서는 백일홍의 껍질 중 하얀 곳을 손톱으로 조금만 긁으면 나무 전체가 간지럼을 타듯 움직인다는 뜻에서 ‘간지럼나무’라 하고 제주도에서는 ‘저금 타는 낭’이라고 부른다.

배롱나무는 꽃도 좋거니와 약으로도 쓰임새가 많고 목재로도 쓰임새가 많다. 매끄럽고 윤이 나는 껍질이 아름답고 나뭇결이 곱고 재질이 단단하여 여러 가지 세공품을 만들기에 좋다. 고급 가구나 조각품, 장식품을 만드는 데 귀하게 쓰인다. 배롱나무에 대해서는 옛날 의학책에는 이렇다 할 기록이 없으나, 민간요법으로도 널리 쓰이지 않았으나 방광염 치료에 거의 백발백중의 효과가 있으므로 꼭 기억해 둘 만한 약재다. 배롱나무 꽃은 먹을 수도 있다. 그늘에서 말려 차로 달여 먹거나 기름에 튀겨 먹거나 국을 끓여 먹는다. 배롱나무 뿌리는 어린이들의 백일해와 기침에 상당한 효과가 있다. 그늘에서 말려 두었다가 1냥쯤 달여서 하루 세 번으로 나누어 먹는다. 배롱나무 뿌리는 여성들의 대하증, 냉증, 불임증에도 좋다. 몸이 차서 임신이 잘 안되는 여성은 뿌리를 진하게 달여서 꾸준히 복용하면 몸이 차츰 따뜻해지고 혈액순환이 좋아져서 임신이 가능하게 된다. 배롱나무 뿌리는 지혈작용도 있으므로 자궁출혈이나 치질로 인한 출혈 등에 효과가 있다. 배롱나무의 잎은 자미엽(紫薇葉), 뿌리는 자미근(紫薇根)이라 하는데 모두 약으로 사용된다.

잘 안되는 여성은 뿌리를 진하게 달여서 꾸준히 복용하면 몸이 차츰 따뜻해지고 혈액순환이 좋아져서 임신이 가능하게 된다. 배롱나무 뿌리는 지혈작용도 있으므로 자궁출혈이나 치질로 인한 출혈 등에 효과가 있다. 배롱나무의 잎은 자미엽(紫薇葉), 뿌리는 자미근(紫薇根)이라 하는데 모두 약으로 사용된다.

주변정보
관광후기
알림이미지

로그인 후, 관광후기를 작성할 수 있으며, 내용이 적합하지 않은 경우 통보 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파일
별점

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페이지 만족도 조사

관련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