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역별관광지

황금박쥐 서식지

지역명소
주소
전남 함평군 대동면 덕산리
기본정보

지난 98년, 환경부는 국내의 멸종위기종 동물 43종을 발표했다. 그 중 멸종동물 1호인 붉은박쥐는 중국남부에서 대만, 일본 쓰시마에 걸쳐 10여마리 미만이 보고된 바 있는 세계적인 희귀동물이다.

이 붉은박쥐가 1999년 1월 전남 함평군 대동면 고산마을에 한 폐금광에서 87여 마리나 집단 동면중인 상태로 발견됐다. 황금박쥐의 몸길이는 4.3~5.7cm 정도이고 진한 오렌지색을 띄며 조명을 비추면 황금색으로 빛난다. 주로 고목이나 산림에서 휴식을 취하다가 10월 초순부터 이듬해 6월 중순까지 동면한다.1년에 1마리의 새끼를 낳으며 이곳에서 대동면 주민의 성금으로 제작된 약 10m 높이의 황금박쥐탑도 볼수 있다.

독립적인 생태습성을 가진 박쥐가 집단으로 발견된 것은 인구증가, 산업발전, 각종 개발사업으로 자연서식지가 감소함에 따른 기현상으로 해석할 수 있다. 이에 함평군은 고산봉 일대에 외부인의 출입을 제한하는 등의자연생태 보호활동을 펼치고 더 나아가 고산봉 일대를 자연환경보전법 제18조 규정에 의거 생태계 보전지역으로 지정(환경부 2002.5.1) 서식 환경을 체계적으로 보전하고 있다.

붉은박쥐는 일명 황금박쥐, 조복성박쥐 또는 오렌지웃수염박쥐 등으로 불리운다. 몸길이 4.3~5.7cm에 오렌지색 몸통과 검은색날개로 국내서식박쥐 중 가장 화려한 외모를 갖고 있다. 여름에는 대나무밭 등 무성한 산림의 나무에 1~2마리씩 매달려살며 겨울에는 동굴에서 1마리씩 떨어져서 5개월간 동면한다. 한반도 전역에 분포하는데 독립성이 강해 모여사는 수가 극히 적은 것으로 알려져있다. 우리나라의 붉은박쥐는 숫컷이 암컷보다 40배나 많은 극심한 성비 불균형 때문에 멸종위기종으로 분류됐다.

주변정보
관광후기
알림이미지

로그인 후, 관광후기를 작성할 수 있으며, 내용이 적합하지 않은 경우 통보 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파일
별점

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페이지 만족도 조사

관련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