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추천볼거리

자산서원

추천명소지역명소
주소
전남 함평군 엄다면 곤재로 688 (엄다리)
기본정보

전라남도 함평군 엄다면 제동마을에 있는 서원. 조선 중기 호남 사림을 이끌었던 정개청(鄭介淸, 1529~1590)과 참봉을 지낸 그의 동생 정대청(鄭大淸)을 배향하고 있다. 정개청이 1589년 일어난 기축옥사(정여립의 모반사건)에 연루되어 유배되었다가 세상을 떠나자 그의 문인들이 스승의 신원운동을 전개하면서 1616년 건립하였다.

1678년 조정으로부터 자산서원이라는 사액을 받았으나 계속되는 남인과 서인의 당쟁으로 훼철과 복설(復說)을 되풀이하였다. 이후 1868년 흥선대원군의 서원 철폐령에 이르기까지 무려 5차례의 훼철을 당하였고 8·15해방 이후 1957년에 복설된뒤 1988년 대규모의 복원공사를 하여 오늘에 이르렀다. 1987년 6월 1일 전라남도유형문화재 제146호로 지정된 정개청 문집 《곤재 우득록(愚得綠) 목판》이 소장되어 있다.

정개청은 자 의백(義伯), 호 곤재(困齋)이고 나주에서 태어났다. 일찍이 서경덕의 문하에서 공부하였고 이후 절에 들어가 유학, 천문지리, 약학, 산수, 역학 등을 공부하여 학문의 깊은 경지에 이르렀다. 41세에는 지금의 제동마을에 윤암정사를 짓고학자들과 교류하며 후학 양성에 전념하였다. 1590년 기축옥사로 함경도 경원 아산보에 유배되었다가 병사하였다. 그의 문집 《우득록》은 호남 사림의 인맥과 동향 등을 살펴볼 수 있는 귀중한 사료이다.

주변정보
관광후기
알림이미지

로그인 후, 관광후기를 작성할 수 있으며, 내용이 적합하지 않은 경우 통보 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파일
별점
게시글이 존재하지 않습니다.

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페이지 만족도 조사

관련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