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호리

수호리 예동( 洞)

수호리 예동

이 마을은 전에 영풍면(永豊面)에 속했으며 1789년 호구총수 지명에는 연화동(連化洞)이라 표기되어 있다. 후에 반월동(半月洞)이라 불렀으며 1945년 이후 예동( 洞)이라 개명하여 오늘에 이르고 있다. 이 마을은 김해김씨 일(鎰 1614~1663)이 1640년경 개촌했으며 후에 함평모씨, 나주정(丁)씨 경서(京西)가 120여년전에 입촌했다.

수호리 평호(平湖)

수호리 평호

뒷산의 형태가 평사낙안(平沙落上)이란데서 평동(平洞)이라 부르다가 기러기가 호수를 만나야 제격이란 뜻에서 평호(平湖 1789 호수 총수 지명에도 영풍면 平湖라 표기됨)라 했다고 한다. 이 마을은 이웃 예동에 자리잡은 김해김씨 후손 익성(益星 1660~1737)이 1680년경에 개촌했으며 1860년경 함평모씨 대달(大達 1841년생)이 대화에서 이주해왔다.

수호리 수산(水山)

수호리 수산

1789년의 호구총수 지명에 보면 이 마을은 신마노면(新馬老面 현 엄다면의 일부)에 속해 무안현 땅이었으며 1914년 행정구역 개편 이전에 기성면(箕城面 현 함평읍 일부)에 속해 함평군 땅이 되었다. 마을 이름 수산(水山)은 옆에 있는 수산(水山)이란 산명(山名)에서 붙여진 이름이다. 동국여지승람 산천조에 수산(水山)이 기재된 것을 보면 이 산 이름이 옛부터 수산으로 불리운 것을 알 수 있다. 원래 이 산은 화산(火山)이었는데(산정에 분화구 형태가 지금도 남아 있음) 불의 피해를 막기 위해 수산(水山)이라 했다는 전설이 있으며 어떤 사람은 무안현감 이석우가 해동(海洞) 마을 앞 직영제에서 쉬면서 수산을 보고 청사초롱에 불 밝혀라 했다 해서 화산(火山)이라 불렀다고도 한다. 이 마을에는 원래 나주임(林)씨 영(泳 전라관찰사 대사헌 역임)의 후손들이 살았고 숙종 을축년(1685)에 수산사(水山祠)를 세워 임영을 배향 했다는 기록이 있으나 현재 임씨들은 한 집도 살고 있지 않으며 함평모씨 규백(奎伯)이 1810년경에 입촌 했고 이어 함평이씨들이 들어와 살았다.

수호리 해동(海洞)

수호리 해동

이 마을은 영풍면에 속했으며 연묵(硯墨)은 있으나 나는 물이 없다하여 해동(海洞)이라 했다고 마을 표석에 씌어 있다. 1789년 호구총수 지명에 海洞으로 표기된 것을 보면 이 마을은 변함없이 海洞으로 표기해오고 있음을 알 수 있으며 마을 앞까지 영산강을 타고 해수(海水)가 올라왔다는 전설을 생각할 때 海洞이란 이름이 붙여질 수 있음을 알 수 있다. 이 마을은 창녕조(曺)씨 정( 1610년생)이 개촌 했으며 1648년에 문과에 급제함으로써 해동마을의 이름을 빛냈다. 대대로 자작일촌을 이루었으며 60년 전에 함평이씨(世範)가 입촌 했다.

수호리 대등(大等)

수호리 대등

이 마을은 허씨가 개촌 했다고 전해오고 있으며 허씨가 마을을 이루기 전에는 다래와 칡과 등나무등 덩굴이 얽혀져 있는 곳이라 해서 등라(藤蘿)라고 했다고 하는데 1789년 호구총수 지명에는 大藤蘿로 표기되어 대등라촌으로 불리운 것을 알 수 있다.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때 대등(大等)으로 표기 오늘에 이르고 있다. 개촌 했다는 허씨는 현재 그 후손이 살고 있지 않으며 그 후 금성나씨 덕선(德宣)의 둘째 아들 무삼(茂杉)이 1580년에 입촌 하였고 입향조 무삼은 대화촌에 있던 함평향교가 정유재란 때 불탄 후 대동면 향교리로 옮겨 짓는데 공을 세웠다고 하며 이어 함평이씨 덕일(德一 임진란공신 우국가 28장을 남김)과 덕인(德仁 1552년생)이 1590년경 입촌 했는데 이덕일은 금성나씨 덕선의 사위였다. 登 밀양박씨는 박정호(朴挺豪 1758년생)가 1780년경에 이주 정착하였다.

수호리 송정(松亭)

수호리 송정

이 마을을 개촌 한 사람은 임진왜란 때 김천일 장군과 창의하여 금산전등 여러 전투에서 혁혁한 공을 세워 선무원종 공신록에 책록된 하동정씨 기린(麒麟 1558년생)으로 그 후손이 대대로 살다가 중간에 마을을 떠났으며 최근에 후손이 다시 입촌 하여 현재 2호가 살고 있다. 지금은 대등 쪽에서 이거 정착한 금성나씨가 주종을 이루고 있다. 원래 이 마을은 화전(花田)이라고 했다고 하나 火田마을이었을것 같으며 현재 부르고 있는 송정(松亭)이란 이름은 1789년 호구 총수지명과 동일하여 오랜 옛부터 송정이라 부른 것 같다.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페이지 만족도 조사
최종수정일
2017-09-07 16:12
오류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