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도/해명

함평군 설 명절 및 동계올림픽 대비 물가안정대책 추진
관리자 2018-01-22 16:52 254 지역경제과 지역경제담당 061-320-1733
함평군 설 명절 및 동계올림픽 대비 물가안정대책 추진1
- 농축수산물 16개, 생필품 14개 등 32개 중점관리품목 중심 추진 -
함평군(군수 안병호)이 설 명절 및 평창 동계올림픽을 대비하여 지난 17일부터 패럴림픽이 폐막하는 날인 3월18일까지 ‘2018 설 연휴 및 평창 동계올림픽 대비 물가안정 대책’을 추진한다.
군은 설 명절 대비 성수품 수급 불안과 2018년 최저임금 인상 후, 일부 서비스 품목의 가격인상이 예상됨에 따라 55개 품목에 대해 물가조사 모니터단을 현장에 파견하여 물가 동향 조사를 한다고 밝혔다. 물가 동향 조사는 55개 품목을 각각 중점관리품목(32개)과 기타(23개)로 구분하고, 농축수산물과 생필품 등 중점관리품목을 중심으로 물가 정보를 공개하여 자율경쟁을 통해 물가 인상을 억제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
또한, 경제, 위생, 농·축·수산 분야 등 5개 분야에 걸쳐 물가안정대책반을 편성하여 가격표시제 이행실태, 계량위반 행위 여부, 담합행위여부, 원산지 표시 위반 여부 등을 중점적으로 지도·점검한다.
소비자 단체(시장상인회 등)와 함께 물가안정 어깨띠를 착용하고 전통시장, 터미널 등 민생현장을 방문하는 물가안정 합동 캠페인도 병행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설 명절 및 평창 동계올림픽기간 동안 과도한 물가 인상을 억제하여 민생이 안정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4유형 : 출처표시 + 상업적 이용금지 + 변경금지

이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페이지 만족도 조사
관리부서
총무과 정보통신담당
오류신고

관련사이트